수녀님들처럼 곱게 면사포쓰고 부활한 예수님을 기뻐하는 달걀들

교회구역식구들이 부활절 주일날 바베트의 만찬을 본다고 하길래
기쁜 마음으로 달걀을 삶아 바구니에 담아 가져갔다.